상단여백
HOME KU영상 교내행사
“봉사·양보할 줄 아는 진정한 지성인 되라”...건국대 2,296명에 학위 수여
KU미디어 | 승인 2014.08.26 16:36
건국대학교(총장 송희영)는 22일 오전 11시 교내 새천년관 대공연장에서 ‘2014년도
후기 학위수여식'을 개최했다. 이날 학위수여식에서는 서울캠퍼스와 글로컬
(GLOCAL)캠퍼스 박사 108명, 석사 679명, 학사 1,509명 등 총 2,296명이 각 학위를
받았다.



송희영 총장은 학위수여식사에서 졸업생들이 오늘 이 자리에 서기까지 "자제들을 뒷
바라지 하느라 온갖 노고를 마다하지 않으신 학부모님들과 제자들을 성심성의껏 지
도해주신 여러 교수님들께 진심으로 감사를 드린다"고 격려하고 졸업생들에게는 "나
의 이익과 안일만을 추구하기보다 가족과 이웃, 사회와 국가를 함께 생각하는 진정
한 지성인이 되어줄 것"을 당부했다.

송 총장은 "내가 속해 있는 직장과, 사회 및 국가의 발전이 나의 행복을 담보해 준다
는 사실을 잊지 말아야 한다"며 "나보다 약한 이들을 위해 봉사하고 양보할 것"을 강
조했다.

이어 "작은 이해관계를 넘어서서 대의를 지향하는 대범함"을 당부했다. "작은 이익에
눈 돌리면 큰일을 이루어 내지 못하는 법"이라며 "작은 성취에 안주하여 변화와 발전
을 향한 노력을 게을리 해서는 안 된다"고 말했다. 또 "젊었을 때 실력을 갖추어 놓아
야, 후일 풍성한 삶을 영위할 수 있을 것"이라고 강조하며 "‘뿌리가 깊어야 가지가 번
성한다'는 자연의 섭리가 우리네 인생살이에도 적용되는 것"이라고 말했다.

송 총장은 우리 대학이 "2031년까지 세계 100대 대학으로 도약하는 것을 목표로 ‘르네
상스 건국 2031' 비전을 제시하고 이를 위해 모든 구성원이 일심 합력하여 노력하고
있다"고 말했다. 이어 "우리 대학은 지난 10년간 가장 역동적인 변화와 발전을 보여주
고 있는 대학 중 하나로 평가받고 있다"며 "선도학문 분야의 교육환경과 연구역량을
집중적으로 강화하고, 오래전부터 진행해 오고 있는 특성화 분야를 한층 발전시
킴"과 동시에 "건국대학교 구성원 모두는 열심히 공부하고 창의적으로 연구하는 대학
으로 만들기 위해 더욱 헌신하고 매진할 것"임을 약속했다.



이날 학위수여식에서는 일반대학원 박사과정 수석졸업생 전성원(축산경영·유통경제
학과)씨와 경영전문대학원(MBA)을 수석으로 졸업하는 이송형(TOP과정)씨 등 총 35
명이 각종 상을 받았다.



건국대는 1931년 학원창립 이후 1952년도 제1회 졸업생 배출을 시작으로 지금까지 63
회에 걸쳐 193,305명의 졸업생을 배출했으며 이들은 사회에 진출해 건국대의 교시인
성(誠), 신(信), 의(義)를 몸소 실천하면서 국가와 인류사회를 위해 봉사하고 있다.

학위수여식이 열린 대공연장은 물론 캠퍼스 곳곳에서는 졸업생을 향한 가족, 동료,
선후배들의 격려와 축하가 넘쳐났다.

KU미디어  

<저작권자 © KU미디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KU미디어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건국대학교 연합방송국 KU MEDIA
05029 서울특별시 광진구 능동로 120 건국대학교 학생회관 5층 KU Media
대표전화 : 02-450-3912  |  센터장 : 김동규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동규
Copyright © 2017 KU미디어.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